JCN 뉴스 >JCN 뉴스(CH5)

지금 울산은
JCN NEWS 상세
사회
락스 뿌리며 공연 방해한 전 공연단 단원 집행유예
송고시간 | 2019/07/10 19:00

울산지법 박성호 부장판사는 자신이 몸담았던 공연단의 
공연 도중 락스를 뿌리고 욕설을 하며 공연을 방해한 
전 공연단 단원 50대 여성 A씨에게  
집행유예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. 
 
A씨는 지난해 5월 술에 취한 상태에서, 울산 중구의 한 광장에서  
공연하고 있던 내연남 B씨의 머리에 락스를 뿌려  
전치 3주의 화상을 입히고, 고성과 욕설을 하며  
30분간 난동을 부리는 등 2차례 공연을 방해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. 
 
앞서 이 공연단을 탈퇴한 A씨는  
단원들이 자신을 따돌리고 무시했다고 생각하고 있던 차에 
내연관계인 B씨마저 자신의 연락을 받지 않자 
이같은 범행을 저질렀습니다.// 



구현희 기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