JCN 뉴스 >JCN 뉴스(CH5)

지금 울산은
JCN NEWS 상세
교육
[리포트]울산미래교육관 건립 본격화...정부 심사 통과
송고시간 | 2021/05/04 19:00





(앵커)
울산시교육청이 1년 넘게 준비한 울산미래교육관 설립이 본격화합니다.

두 번의 시도 끝에 교육부와 행안부의 공동투자심사를 통과했는데요.

2천24년 12월이면 미래교육관의 모습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.

이현동 기자의 보돕니다.
--------------------------

(기자)
지속가능한 삶의 실천.

가칭 울산미래교육관 설립 비전입니다.

지속가능발전교육으로 교육패러다임을 전환하겠다는 겁니다.

이를 위해 준비한 울산미래교육관 설립이 본격화합니다.

CG-IN
울산 북구 옛 강동초등학교 부지에 들어설 울산미래교육관의 모습을
오는 2천24년 12월이면 볼 수 있습니다.CG-OUT

지난해 한 차례 반려됐던 교육부와 행정안전부의 공동투자심사를
최근 통과했기 때문입니다.

인터뷰-노옥희/울산교육감
"이제 중앙투자심사가 통과됐기 때문에 지금부터 설계비를 반영해서
설계하고 이렇게 진행될 건데, 최종 건립일은 2천24년 12월이고"

용지비와 공사비 등 전체 사업비만 470억원.

울산시가 건축비 30억원을 지원하고
교육부도 특별교부금 30억원을 지원합니다.

북구청과 NH농협은행도 매년 2억원의 운영비를 지원합니다.

CG-IN
북구청은 강동관광단지 조성으로
인근기관과의 시너지효과를 기대하고 있습니다.CG-OUT

인터뷰-이동권/북구청장
""외곽순환 고속도로와 함께 연계되어서 사업이 탄력을 받지 않을까
기대를 하는 상황에서 지금 울산미래교육관이 들어옴으로써
전체적으로 강동의 균형적인 사업이 되리라 생각됩니다."

한국석유공사와 동서발전, 에너지경제연구원 등 공공기관 4곳과
지역 대학 4곳도 콘텐츠 연구와 개발 지원 등을 약속했습니다.

프로그램 개발에는 현장 교사와 전문가 등 119명 22개 팀이 참여해
지속가능발전교육에 최적화된 프로그램과 콘텐츠 개발을 완료했습니다.

울산미래교육관이 학생들의 미래 역량을 기를 수 있는
전시.체험.교육의 복합문화공간으로 주목받고 있습니다.
JCN뉴스 이현동입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