JCN 뉴스 >JCN 뉴스(CH5)

지금 울산은
JCN NEWS 상세
경제
현대차 노조, 코로나19 총력 대응 결의..대책위 구성
송고시간 | 2020/02/24 19:00
현대자동차 노조는 "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
사내에서 1명이라도 나오면 전 공장을 세워야 할 수도 있다"며
"비상체제에 들어간다"고 밝혔습니다.

노조는 오늘(2/24) 담화문을 통해 "결국 울산지역에서도
확진자가 발생했다"며 "확산 예방을 위해 지부장이 사측과 협의하고
21명으로 구성된 대책위를 운영한다"고 밝혔습니다.

노조는 "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 현장 조합원을 위한 예방 보급품을
점검하고, 통근버스, 출퇴근 조합원에 대한 예방 활동도 강화한다"며
"확진자가 발생한 인근 영천, 경주지역에 부품업체가 산개해 있어,
부품 협력사까지 점검해 대책을 마련하겠다"고 강조했습니다.
(이현동 기자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