JCN 뉴스 >JCN 뉴스(CH5)

지금 울산은
JCN NEWS 상세
문화
'기박산성 의병' 역사적 고증 논란
송고시간 | 2021/06/08 17:00
북구청이 임진왜란 당시 전국 최초의 의병 결전지로 알려진
기박산성 일원에 역사테마파크를 조성하고 있는 가운데
일부 학자가 이 역사적 고증이 잘못됐다고 지적하고 나섰습니다.

지역사를 연구하는 송수환 박사는
관련 사업의 근거가 된 제월당실기가 사료로서의 가치가 떨어지는 만큼
기박산성 의병 내용이 과장됐을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.

역사적 고증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
북구청은 "해당 사업은 공원 조성이 중심인 만큼
역사적 고증 문제로 사업이 중단되진 않을 것"이라고 밝혔습니다.
(김동영 기자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