JCN 뉴스 >JCN 뉴스(CH5)

지금 울산은
JCN NEWS 상세
교육
울산 교직원 90% "교육격차 해소 위해 안전망 필요"
송고시간 | 2021/03/30 19:00
울산지역 교직원 10명 중 9명은 취약계층 학생들의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
교육복지안전망이 필요하다고 응답했습니다.

울산강북교육지원청은 최근 관내 교직원, 학생, 학부모 등 천600여명을
대상으로 교육복지안전망센터 운영에 대한 사전 설문조사 결과
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.

설문 조사에서 교직원의 91%가 취약계층 학생들의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
교육복지안전망 센터가 필요하다고 응답했고,
학부모의 가장 큰 고민은 자녀교육과 학습에 따른 자녀 양육이 74%로
나타났으며, 가장 받고 싶은 지원은 장학금이었습니다.

학생의 경우 현재 가장 큰 고민으로 성적, 진로·진학, 스마트 기기 중독
순으로 응답했고, 가장 필요한 지원으로는 교육비 지원과 학습지도,
진로·진학지도라고 응답했습니다.(이현동 기자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