JCN 뉴스 >JCN 뉴스(CH5)

지금 울산은
JCN NEWS 상세
사회
지구대 주차장서 라면 끓이고 경찰관 폭행 '실형'
송고시간 | 2021/01/25 18:00
울산지법 문기선 판사는 경찰 지구대 주차장에서 라면을 끓이다가
귀가를 권유한다는 이유로 경찰관을 폭행해
공무집행방해죄로 기소된 43살 A씨에게 징역 2개월을 선고했니다.

A씨는 지난해 10월 남부경찰서 삼산지구대 주차장에서
휴대용 가스버너로 라면을 끓이던 중 버너와 라면을 던지는 등
행패를 부려 경찰이 귀가하라고 한다는 이유로
경찰관 2명을 때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.

A씨는 공무집행방해죄로 벌금형을 받은 전력이 있고
당시 강제추행죄로 재판을 받는 도중에 이 같은 범죄를
저질렀습니다.//구현희 기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