JCN 뉴스 >JCN 뉴스(CH5)

지금 울산은
JCN NEWS 상세
정치
119구급대원 폭행 가해자 90%가 음주상태...울산은 100%
송고시간 | 2020/10/08 18:00
119 구급대원을 폭행한 가해자의 90%가 주취자인 것으로 나타나
구급대원에 대한 보호대책이 절실하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.

국민의힘 김병욱 의원이 소방청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
최근 5년간 119 구조·구급대원을 폭행한 사례는 876건으로
이중 90%가 음주상태에서 폭력을 휘두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

특히 울산은 이 기간 발생한 폭행 13건 모두
가해자가 음주 상태였습니다.

하지만 가해자들 대부분은
상대적으로 가벼운 벌금형을 받은 것으로 드러나
처벌을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입니다.//구현희 기자